로그인회원가입contact us사이트맵
 
일구회 "KBO의 허민 키움 의장 징계 적극 지지"
작성일 : 20-12-29 14:26






일구회는 오늘(29일) 성명서에서 "다시는 KBO리그를 '야구 놀이터'로 삼지 않기를 키움과 허민 의장에게 강력하게 경고한다. 또한 이것을 계기로 키움이 더는 KBO리그의 가치를 훼손하지 않기를 바란다"며 이 같은 입장을 표했습니다.

허 의장은 지난해 6월 2군 선수들을 타석에 세우고 공을 던지는 행동으로 논란의 대상이 됐습니다.

지난달에는 키움 출신 이택근이 키움 구단이 폐쇄회로(CC)TV로 팬을 사찰했다며 KBO에 징계요구서를 제출하기도 했습니다.

이에 KBO는 22일 상벌위원회를 열어 관련 사안을 논의했지만 사법 기관의 판단을 지켜보고 제재를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그러나 정운찬 KBO 총재는 28일 '리그 품위를 손상했다'는 이유로 허 의장에게 직무 정지 2개월 제재를 부과하고, 키움 구단과 김치현 단장에게 엄중 경고를 내렸습니다.

키움 구단은 KBO 처분에 불복해 "사법 기관 판단을 받겠다"며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반발했습니다.

일구회는 "키움, 혹은 허민 의장이 실제로 법적 소송을 제기할 수 있다. 그때는 일구회는 물론 야구를 사랑하는 모든 팬이 KBO와 함께할 것"이라며 "소송전은 곧 야구계와 팬의 강력한 저항을 불러올 수 있음을 깨달아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6145951&plink=ORI&cooper=DAUM&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6145951&plink=ORI&cooper=DAUM

   
목록으로   맨위로